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뭐하는 사람인지 아시는분... ??
    일상/일기 2007.01.07 19:29
     강기갑 강기정 강길부 강봉균 강성종 강재섭 강창일강혜숙 고경화 고조흥 고진화 고흥길 공성진 곽성문 권경석 권선택 권영길 권영세 권오을 권철현 김광원 김교흥 김근태 김기춘 김기현 김낙성 김낙순 김덕규 김덕룡 김동철 김명자 김명주 김무성 김병호 김부겸 김석준 김선미 김성곤 김성조 김송자 김애실 김양수 김영덕 김영선 김영숙 김영주 김영춘 김용갑 김우남 김원기 김원웅 김재경 김재원 김재윤 김재홍 김정권 김정훈 김종률 김종인 김진표 김춘진 김충환 김태년 김태홍 김태환 김학송 김학원 김한길 김혁규 김현미 김형오 김형주 김효석 김희선 김희정  나경원 남경필 노영민 노웅래 노현송 노회찬 단병호 류근찬  맹형규 문병호 문석호 문학진 문희 문희상 민병두 박계동 박근혜 박기춘 박명광 박병석 박상돈 박성범 박세환 박순자 박승환 박영선 박재완 박종근 박진 박찬석 박찬숙 박형준 박희태 배기선 배일도 백원우 변재일 서갑원 서병수 서상기 서재관 서혜석 선병렬 손봉숙 송영길 송영선 신국환 신기남 신상진 신중식 신학용 심상정 심재덕 심재엽 심재철 안경률 안명옥 안민석 안상수 안영근 안택수 안홍준 양승조 양형일 엄호성 염동연 오영식 오제세 우상호 우원식 우윤근 우제창 우제항 원혜영 원희룡 유기준 유기홍 유선호 유승민 유승희 유시민 유인태 유재건 유정복 유필우 윤건영 윤두환 윤원호 윤호중 이강두 이강래 이경숙 이경재 이계경 이계안 이계진 이광재 이광철 이군현 이규택 이근식 이기우 이낙연 이명규 이목희 이미경 이방호 이병석 이상경 이상득 이상민 이상배 이상열 이석현 이성구 이성권 이승희 이시종 이영순 이영호 이용희 이원복 이원영 이윤성 이은영 이인기 이인영 이인제 이재오 이재웅 이재창 이종걸 이종구 이주영 이주호 이진구 이한구 이해봉 이해찬 이혜훈 이화영 임인배 임종석 임종인 임채정 임태희 임해규  장경수 장복심 장영달 장윤석 장향숙 전병헌 전여옥 전재희 정갑윤 정덕구 정동채 정두언 정몽준 정문헌 정병국 정봉주 정성호 정세균 정의용 정의화 정장선 정종복 정진석 정진섭 정청래 정형근 정화원 정희수 제종길 조경태 조배숙 조성래 조성태 조순형 조일현 조정식 주성영 주승용 주호영 지병문 진수희 진영  차명진 채수찬 채일병 천영세 천정배 최경환 최구식 최규성 최규식 최병국 최성 최순영 최연희 최용규 최인기 최재성 최재천 최철국 한광원 한명숙 한병도 한선교 허천 허태열 현애자 홍문표 홍미영 홍재형 홍준표 홍창선 황우여 황진하

    모두 아시겠지만... 바로 ..299명의 현17대 국회 위원입니다..

    자기 입으로는 서민.. 민생을 돌본다고 하시는 분들이기도 하지요..

    299명들이 실제로 하는 일은 국회의 위원회에 소속되어 의안의 심사 및 의사 진행을 보좌하고 위원회의 소속 공무원을 지휘하고 감독하는 별정직 공무원이기 합니다.


    299명을 위해서 나라에서는

    세비 840만원

    기타지원경비 251만원

    사무실 운영비 45만원

    차량유지비 35만원

    유류지원비 80만원

    공공요금 91만원

    보좌직원 6인 월급 1590만원

                                           

    총계 약 2682만원

    총 299인 * 2682 =  80억 1,918 만원


    80억 1918만원 이라는 돈이  한달에 그들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1년이면 801,918 x 12 = 9,62억3,016 이 되겠네요.


    299명중 127명은 147명과 대통령 1명을 상당히 좋아 하지 않고. 147명 또한 127명을 좋아 하지 않습니다.  그외 나머지 25명은 자기 주장을 하긴 하지만.. 잘 들리지는 않습니다. 때에 따라서 127명에 일부가 될수도 있고.. 147명의 일부가 될수도 있습니다.


    국회위원의 회의 태도는 읽고 쓰고 말하기를 좋아 하지만 듣기를 상당히 싫어 합니다. 언론에서는 초등학생의 회의 태도가 더 좋다고 하더군요. 

    이번 17대 국회는 그나마 입법 추진도 싫어해.. 입법 법률안의 60% 가량을 처리 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국회위윈은 또한 국민의 대다수가 원하지 않아도 해야하는 청개구리 같은 성격을 가지고 있습니다. 운동도 상당히 좋아 하는데 골프를 즐겨 치고 있습니다.


    사진 찍는 것을 좋아 하는 분들입니다..연말이나 선거에 이르러 서민을 위해 봉사활동을 나가 사진 찍는 것을 취미로 하고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국회 위원들은 귀가 어둡습니다.. 국민들이 말하는 소리를 못 듣습니다.


    이제 국회위원 하시는 분들... 국민을 위해 일하고.. 소리도 듣고... 국민이 원하는 방향으로 나라를 이끌어야 할때가 아닌가요... 갈수록 살기 힘들어 지는데.... 국회위원 여러분들은 북한의 핵보다 우리 나라 국민을 무서워 해야 할 때 입니다.

    댓글 1

    • Favicon of http://whatlove.com/vrock BlogIcon 사자짱!! 2007.01.11 08:02

      국회의원들 폭력배들과 다를게 없습니다.
      몰려다니고, 말하다 안되면 몸싸움 하고, 던지고, 소리지르고 욕하고.
      정말 똑같은건, 국민들이 둘다 싫어 한다는 점입니다.
      하지만 국민들은 그들앞에선 작아지죠.
      다른점은
      폭력배는 우리돈을 불법으로 가져 가지만,국회의원은 우리돈을 합법적으로 가져가네요.

      일하는 시간도 적고, 일도 못하고, 성취율도 않좋고.
      제가 나중에 국회의원별 성적표 사이트라도 하나 개설해야 겠네요. ^^:

Designed by Tistory.